윈스턴 처칠, 훌륭한 연설가가 남긴 위대한 명언 어록

책을 읽다보면 책 속의 짧은 한 구절이 마음에 와닿는 경우가 있습니다. 누군가가 했던 말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많은 사람의이 공감하고, 또 심금을 울렸던 말은 명언으로 남아, 또 더 많은 사람들에게 기억됩니다. 오늘은 위대한 웅변가로, 또 연설가로 노벨문학상을 수상하기도 했던 윈스턴 처칠이 남긴 명언을 몇 가지 소개드려볼까 합니다.





윈스턴 처칠(1874.11.30. ~ 1965.1.24.)

[Winston Leonard Spencer Churchill]



윈스턴 처칠이

남긴 명언들



"인생에서 가장 위대한 교훈은,

심지어는 바보도 때때로 옳다는 걸 아는 것이다."

The greatest lesson in life is to know that even fools are right sometimes.


개인적으로 늘 마음에 새기려고 노력하는 말입니다. 나보다 못한 상황에 처해 있거나, 혹은 어느 한쪽으로는 나보다 못한 사람에게도 분명히 배울 점이 있다는 의미를 가진 말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배울 점이 있다는 건, 나보다 나은 부분이 있다는 것을 의미하겠지요. 반대로 내가 남들보다 나은 면이 있으니 누군갈 무시할 이유도, 남에게 무시받을 이유도 없다고 생각됩니다. 그러니 항상 어깨 당당히 펴시고 다니시길.






"모두에게 전성기가 있지만

어떤 이들의 전성기는 다른 이들보다 더 길다."

Everyone has his day and some days last longer than others.


누군가의 전성기, 성공이 다른 이들보다 더 오래간다는 말의 의미는 무엇일까요. 성공을 했다고 해서 자만, 방심하지 말고, 전성기를 유지하기 위해 더 정진하라는 말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남들이 부러워할 만한 성공에도 자기관리를 소홀히 하지 않고, 노력하는 사람의 전성기가 그렇지 않은 이들보다 긴 것은 어쩌면 당연한 말일지도 모릅니다.






"위대함의 대가는 책임감이다."

The price of greatness is responsibility.


'모든 일에는 책임이 뒤따른다.'는 말이 있습니다. 내가 한 행동에 내가 책임지는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처칠의 "위대함의 대가는 책임감이다."라는 말의 의미는 아마 책임감이 있는 사람이 위대해질 수 있다는 말이 아닐까 싶습니다. 즉, 자신이 한 행동에 책임을 질 줄 아는 사람이 위대한 사람이 될 그릇을 가지고 있다는 의미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과거를 더 멀리 볼수록, 더 먼 미래가 보일 것이다."

"The farther backward you can look, the farther forward you will see.


유행은 반복된다고 하지요. 과거에 일어났던 일이 미래에 일어나지 말라는 법도 없습니다. 이런 의미로 받아드릴 수도 있지만, 과거를 돌아보고 그 교훈을 통해 발전하면 그 사람의 미래가 더 길게 보장된다는 뜻도 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A nation that forgets its past has no future.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아마 살면서 몇 번씩은 들어본 유명한 말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역사를 통해 교훈을 얻어 국가가 나아가야할 방향과 기틀을 다지고, 또 민족의 자긍심을 일깨우고 하나로 똘똘 뭉친 국가는 아마 밝은 미래를 바라보고 있지 않을까요.






"만약 지옥을 통과하는 중이라면,

멈추지 말고 나아가라."

If you are passing through hell, keep going.


현재 처한 상황이 고통스럽고, 힘들다고 해서 포기해버린다고 그 상황이 나아지지 않는다는 말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지옥의 불구덩이 속에서 멈춰버린다고, 뜨겁고 아픈 상황을 벗어날 수는 없겠지요. 포기하지 않고 노력하다보면 나도 모르는 사이에 더 이상 힘들지도, 고통스럽지도 않은 날이 반드시 찾아오지 않을까요. 절대 포기하지 마세요.



이미지 맵

언쓰

별별정보통, 세상의 별의별 정보, 별난 이야기(라이프, 건강, 여행, 테크 종합정보)

    '라이프/좋은 글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3개 입니다.

      • 좋은글 잘보았습니다. 그런데 위스턴 처어칠의 출생년도가 이상합니다. 혹시 1897년이 이닌가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 오타가 있었나 보군요. 지적 감사합니다. 즉시 수정하겠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

    *